© Do ha Ham. All Rights Reserved.

[+]

1 of 3  Previous | Next

Infinite Chair

Dimensions:
W500×H800×D400 mm

Materials:
Wood, steel

어렸을 때 집 앞 길모퉁이에 앉아 친구들과 하던 놀이 중 “실뜨기”란 놀이가 있다. 실의 양끝을 손가락 사이에 끼워 두 손에 건 다음 양쪽 손가락에 얼기설기 얽어 친구들과 주고 받으며 여러 가지의 모양을 만드는 놀이이다. 여러 가지의 모형을 만들고 그 안에서 모형을 연구하며 고민했던 기억을 떠 올리며 시작과 끝이 없는 의자를 만들어 보았다. 실로 만들어진 공간에서 모형을 만들고 입체를 표현하며 각기 다른 모양을 나타내면서 서로 가지고 있던 생각을 조금 더 발전해 나아간다. Infinite Chair는 그런 연속성이란 주제를 보여주고 싶었다. 또한 앞면에서 보이는 검정색의 steel의 차가움과 뒷면에서 보이는 wood의 느낌으로 서로 다른 성질들이 한 공간에서 이뤄지는 의자를 표현하고 싶었다. 선과 공간, 시작과 끝, 그 안에 서로 다른 성격의 재질들이 한 덩어리로 나타나는 의자디자인을 해보고 싶었다.

When I was young, there has a play named “String-Figures” , which is played by two person and makes one round thread, tie it and use both of hands thumbs and index fingers to make the thread tight and starts to make different shape.

I used to use “String-Figures” to think about different shapes of patterns and recalled the memory of studying its pattern. These thinking led me to make this infinite chair, which has no start and no end. The space made from thread makes the pattern and the pattern express cubic and cubic show us different shape each other and these develop its thinking more and more.

I was trying to show the subject of continuous through “Infinite Chair”. Also, I would like to express different nature and it is gathered in the chair, the one space, through representing the icy of front black steel and the warmth of back wood. I would like to design the chair, which has different materials, different nature in one lump, which shows linear and space, start and end.